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팝핀현준, 외제차 가득한 차고 공개 ‘모터쇼 방불’

성형설 김남주, 8년간 외모 변천사 ‘어디가 변했나?’

씨엘, 비키니로 뽐낸 육감적 몸매 ‘섹시 폭발’

샤를리즈 테론 근황, 22kg 모두 감량하고 시사회 등장[포토엔]

‘도둑님’ 지현우 “15년차 배우, 팬들이 태교하러 촬영장 찾아”(인터뷰②) 김명미 기자
김명미 기자 2017-11-17 08:00:01


[뉴스엔 김명미 기자]

(인터뷰①에 이어)'올드미스 다이어리'의 국민 연하남이 어느새 15년 차 배우가 됐다. 서른넷 지현우는 지나온 시간들을 어떻게 평가할까.

배우 지현우는 MBC 주말드라마 '도둑놈, 도둑님'(극본 손영목 차이영/연출 오경훈 장준호)에서 불우한 어린 시절을 보낸 탓, 의적 제이로 활동하며 사회에 물심양면 이바지하는 장돌목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최근 서울 강남구 신사동 한 카페에서 뉴스엔과 만난 지현우는 "15년 동안 열심히 살았던 것 같다"고 입을 열었다.
"꾸준히 작품을 하면서 한 회 한 회 배우는 것도 있고, 지난 시간들을 많이 돌아보기도 했다. 20대 때는 어쩜 그렇게 당당했을까 돌이켜보기도 하고, 그때 제 잘못들을 체크하기도 한다. 돌이켜보면 다 소중했던 시간들이고, 그 시간들을 거쳐왔기 때문에 지금 이 자리에 있는 것 같다. 그 시간들이 참 의미 있는 시간들이었다는 걸 느끼게 되는 나이인 것 같다."

50부작이라는 긴 호흡을 소화하며 부담도 컸지만, 함께 연기하는 배우들 덕분에 힘을 낼 수 있었다. 지현우는 "(김)지훈이 형이랑 최종환 선배님이 힘이 됐다. 진심으로 열심히 연기를 같이 해줄 때 '선배님들도 저렇게 열심히 준비하시는구나' 생각이 되면서 힘이 나는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뇌에 쥐가 온다는 걸 이번에 많이 경험했다. 찍는 속도가 빠른데 대본을 외워야 되니까 머리에 쥐가 났다. 아무리 발악을 하고 써도 안 외워질 때는 힘들다"며 "선배님들 역시 쥐가 나는 상황에서도 계속 좀비처럼 중얼거린다. 그 생활을 최종환 선배님은 30년 가까이 하고 있으니까. 선배님들은 대본이 전날 나와도 불평불만을 안 하고 묵묵히 하신다. '그런 상황에서도 잘 하는 것이 프로겠구나'라는 위안을 했다. 나도 더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털어놨다.

후반부로 갈수록 오열 신이 많아 감정 소모가 심했다는 지현우는 "보통 미니시리즈 같은 경우에는 오열을 한 번 하고 끝내는데, 50부작 내내 만날 때마다 울었다. 면역력이 훅 떨어지기도 했다"고 고백했다. 이어 "실제로도 눈물이 있는 편이고, 그걸 좀 유지하려는 편이다. 덤덤해지면 안 될 것 같다"며 "특히 콧물이 많아서 사람들이 '어떻게 그렇게 코로 잘 우냐'고 하더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지현우는 대본을 손글씨로 필사하는 배우로 유명하다. 이번 작품은 스프링 노트로 총 네 권이 나왔다. "매 작품마다 하는 습관이냐"는 질문에 지현우는 "20대 때는 가끔씩 이렇게 했는데 전역하고 나서는 계속 하고 있다. 어느 순간부터 기계적으로 글을 읽는다고 해야 되나. 내 것만 외우고 끝내버리는 경우가 생기기도 하고. 후루룩 넘어가는 경우가 생기더라"며 "이 글의 의미를 알기 위해서는 계속 보는 방법밖에 없더라. 글을 쓰다 보면 곱씹게 되고 사람이 차분해지지 않나. 그래서 쓰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지현우는 팬들에 대한 애틋함도 드러냈다. 지난 2003년 KBS 20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 벌써 15년 차 배우가 된 지현우는 "이제는 팬들도 15년 차가 됐다"며 웃었다.

"아기 엄마가 되신 분들도 많고, 현장이나 공연장에 태교하러 오시는 분들도 있다. 20대 초반에 데뷔하고 너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십몇 년이 흐르고 그분들도 생활이 있으니까 못 보는 경우가 생기지 않나. 어렸을 때 몰랐던 그분들의 관심과 사랑이 혼자 있을 때 많이 생각난다. 어디서든 건강하게 잘 계셨으면 좋겠고, 제가 팬들과 소통할 수 있는 건 작품밖에 없으니까, 좋은 작품을 찾아서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 '쟤가 노력을 했구나'라고 느낄 수 있도록 앞으로도 열심히 하겠다



."

(사진=드림티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홍수현, 청주 반신욕 마니아 “노폐물 쏙 피부도 뽀얘져”
김사랑 측 “伊 가구매장 구멍 2m 높이서 추락, 한국서 골절상 수술”
강다니엘 오른손 인대 부상 ‘붕대 감고 입국, 주변 걱정 한가득’
‘고의인가 실수인가’ 기안84, 여성혐오논란 이어 미투조롱논란
박찬호, 이승엽과 골프 치다가 뱀 맨손으로 ‘덥석’
‘대장암 극복→결혼’ 유상무♥김연지, 이제 꽃길만 걸어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개봉일부터 오역논란..관객 원성
‘PD수첩’ 설정스님 3대 의혹 제기 예고 “폭력-여자-돈”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결정적장면]홍수현, 청주 반신욕 마니아 “노폐물 쏙 피부도 뽀얘져”(해투)

김사랑 측 “伊 가구매장 구멍 2m 높이서 추락, 한국서 골절상 수술”(공식)

[포토엔HD화보] 크리스탈 ‘예정에 없던 취재진에 당황, 공항패션 소탈 그 자체’

CNN, 가수 이지연 깜짝 출연 ‘평양 냉면 소개’

[포토엔HD화보] 강다니엘 오른손 인대 부상 ‘붕대 감고 입국, 주변 걱정 한가득’

‘스케일 다른’ 방탄소년단, 11개 도시 22회 월드투어 일정 공개(공식)

박찬호, 이승엽과 골프 치다가 뱀 맨손으로 ‘덥석’

[결정적장면]‘나의 아저씨’ 오나라, 옛연인 박해준 문자 메시지에 오열

[이슈와치]‘고의인가 실수인가’ 기안84, 여성혐오논란 이어 미투조롱논란

‘슈츠’ 장동건X박형식 브로맨스 통했다, 수목극 1위

[뮤직와치]‘亞가수 최초’ 방탄, 장벽깨고 美빌보드서 컴백하는 ‘슈스’ 클래스

[스타와치]“왜 이제 나타났나” 이창동도 확신케 한 ‘버닝’ 전종서

[무비와치]‘어벤져스3’ 공개, 기승전결 파괴했다..모두가 클라이맥스

[뮤직와치]처절함 버린 황치열, 생애 가장 밝은 곡으로

[이슈와치]‘7개월만에..’ 신수지 장현승, 열애도 결별도 초고속 인정

[이슈와치]김경란 김상민, 결혼부터 파경까지 파란만장 3년史

[이슈와치]“靑청원까지” 한예슬 의료사고, 대중들이 분노하는 건

‘슈츠’ 장동건 6년만 복귀, ‘신사의 품격’을 넘어라[첫방기획]

‘키스 먼저’ 40대 끝자락, 감우성은 여전히 멜로를 한다[종영기획②]

‘PD수첩’ 변호사 “투애니원 박봄 마약사건, 입건유예 정말 이례적인 일”

‘살인소설’ 감독 “부패 정..

"영화 속 인물들, 실제론 있어선 안된다." '살인소설' 김진묵 감독을 만..

이유영 “평생 배우할 것, 조급함 내려..

‘컴백’ 이기찬 “조급하고 불안했던 ..

이엘 “정우성, 편하게 말 먼저 걸어주..

한선화 “배우 활동으로 예능 쉬어, 이..

박인비 “세계랭킹 1위 목표 아니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