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데뷔’ JBJ “7개월 활동기간 끝나면 없어지는 그룹, 음방 1위가 목표” 황혜진 기자
황혜진 기자 2017-10-18 16:00:18

[뉴스엔 글 황혜진 기자/사진 정유진 기자]

그룹 JBJ(노태현, 김용국, 김상균, 권현빈, 김동한, 켄타)가 "7개월이라는 활동 기간을 시험기간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JBJ는 10월 18일 오후 서울 성북구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열린 미니 1집 앨범 '판타지(FANTASY)' 발매 쇼케이스에서 주어진 활동 기간에 이루고 싶은 목표를 언급했다.
켄타는 "일단 7개월이 끝나면 내년에 없어지는 건데 올해 작은 상도 상관없다. 상을 받아보고 싶다"고 말했다.

리더 노태현은 "7개월이 짧다고 아쉬워하는 분들도 계시고 여러 이슈들이 있더라. 오늘을 기준으로 앞으로 지내는 7개월이 어떻게 보면 우리에게 시험 기간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시험을 무사히 쳐서 조금이라도 더 오랫동안 팬분들 곁에 있었으면 좋겠다. 이 시험에서 최대한 만점을 받아 최대한 오랫동안 팬분들 곁에 있자는 게 우리의 다짐이다"고 덧붙였다.

김동한은 "가능하다면 많은 선배님들이 음악 방송 1위를 하면 앙코르 노래를 부르시는데 우리도 1등을 해 팬분들과 함께 앙코르 곡을 불러보고 같이 즐겼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고 목표를 공개했다.

JBJ의 데뷔 앨범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베일을 벗는다.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허영란 근황, 남편과 함께 세차장 운영 “생활력 강해”
“지금이 천국” 주영훈♥이윤미, 두 딸 재운 뒤 과메기 파티
백종원♥소유진 자녀, 욕조서 목욕하는 붕어빵 남매 ‘러블리’
이동국 오남매, 보기만 해도 든든한 단체사진 ‘센터는 시안’
강원래♥김송 부부, 붕어빵 아들 음악발표회 참석 “기특해”
거룩한 무리 교주 임씨, 끔찍한 사이비의 실체 ‘충격’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동생 벤틀리에 귀여운 장난
정재승, 유시민과 토론 후 소감 “생산적 토론 못해 반성”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절찬상영중’ 이성경 아침민낯 깜짝 공개 ‘투명미모’

안현수 출전금지 보도 접해, 동료들 “명백 증거 없다” 두둔

[결정적장면]허영란 근황, 남편과 함께 세차장 운영 “생활력 강해”

모델 한현민 “키 189㎝ 부모님 닮아..머리 1년 기른 것”

소이현 딸 하은, 한복 곱게 차려입은 사랑둥이 “아쉽고 대견”

백종원♥소유진 자녀, 욕조서 목욕하는 붕어빵 남매 ‘러블리’

정현 인터뷰 후 ‘보고있나’ 서명에 큰절 세리머니 ‘재치만점’

“지금이 천국” 주영훈♥이윤미, 두 딸 재운 뒤 과메기 파티

‘개코 부인’ 김수미 일상, 연예인도 울고 갈 독보적 분위기

결혼 후 물오른 송혜교, 파리 패션피플 기죽인 미모[포토엔]

‘하지원 동생’ 故전태수 누구? 일주일전 SNS 업데이트 했는데..

하지원, 동생 전태수 사망에 영화 행사 올스톱 “양해 부탁”(공식)

[TV와치]‘영수증’ 안영미, 김생민 당황케한 19금 無물욕 요정

[TV와치]‘무한도전’ 제작진, 되살아나는 원조 악마 기질

[TV와치]‘착하게살자’ 감옥판 진짜사나이, 범죄 미화 걱정된다

‘언터처블’ 기승전 실미도, 그럼에도 배우들은 남았다[종영기획]

[결정적장면]허영란 근황, 남편과 함께 세차장 운영 “생활력 강해”

[스타와치]‘리턴’ 대체불가 고현정 존재감 빛났다

[무비와치]“우현, 故이한열 잃어버린 운동화 한짝 생생히 기억해”

[TV와치]‘효리네민박2’ 알바생이 윤아-박보검이라니

‘투깝스’ 조정석 “혜리 향..

배우 조정석이 "혜리 연기에 대한 혹평이 납득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조정석은 1..

LPGA 10년차 최운정 “비거리 늘려 잘..

박정민 “윤여정 대선배 처음 만날 때 ..

‘황금빛내인생’ 정소영 “예능도 OK,..

‘신과함께’ 예수정 “어머니 故 정애..

장재인 “늘 사랑하고 있어, 전략적 이..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